포스코건설,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로 흥행 열기 잇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 투시도. /사진=포스코건설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 투시도. /사진=포스코건설
동탄생활권에서 대규모 ‘더샵’ 아파트 브랜드타운을 형성중인 포스코건설이 이번에는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로 열기를 이어갈 조짐이다.

20일 업계와 금융결제원 등에 따르면 전날 진행된 ‘동탄 더샵 레이크에듀타운’은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전체 1120세대(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5만2208건이 접수돼 평균 46.61대 1, 최고 104.52대 1(84A타입)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1순위 마감됐다.

앞서 5월 공급된 ‘동탄역 더샵 센트럴시티2차(일반분양 745세대)’는 4일 만에 전 세대 완판 된 바 있다.

업계에서는 이 같은 동탄생활권 더샵 브랜드 인기를 더샵 브랜드의 프리미엄 효과로 분석했다. 동탄생활권에 앞서 분양된 더샵 브랜드 아파트가 높은 프리미엄이 형성돼 거래되고 있기 때문.

실제 지난 2013년 공급돼 4000명 이상의 청약자를 모은 ‘동탄역 더샵 센트럴시티’는 전용 97㎡ 타입이 분양가 대비 1억8000만원 이상 가격이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분양가 4억3000만원 선, 실 거래가 올 4월 기준 6억2800만원). 전용 84㎡의 경우도 분양가 대비 1억7000만원 이상 올랐다.(분양가 3억7000만원 선, 실 거래가 5억4900만원)

동탄지역의 더샵 브랜드 열기는 포스코건설이 이달 중 선보이는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를 통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서동탄역 더샵 파크시티’는 총 2400세대(전용 61~101㎡) 규모로 조성된다. 이는 동탄생활권 메이저 브랜드 단일단지로는 최대 규모다.

특히 단지는 동탄생활권에서 희소가치가 높은 소형아파트(전용 61·74㎡)물량을 1556세대 구성해 주목받고 있다. 또 동탄신도시 홈플러스, CGV 등 풍부한 생활인프라를 모두 누릴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여기에 최근에는 메타폴리스 2단계 개발 본격화로 현대아울렛 입점이 확정돼 생활인프라는 더욱 풍부해질 전망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