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탈당 반응, 더민주·국민의당 '극명'… 뒤따르는 이찬열 국회의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학규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오늘(20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손학규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오늘(20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손학규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탈당을 선언했다. 손학규 전 대표는 오늘(20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계복귀를 선언하며 "당적을 버리겠다"고 탈당 의사를 밝혔다.

손 전 대표는 이날 "정치와 경제의 새판 짜기에 모든 것을 바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 이 일을 위해 모든 것을 내려놓겠다"며 "국회의원, 장관, 도지사, 당 대표를 하면서 얻은 모든 기득권을 버리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손 전 대표의 정계복귀, 탈당 선언에 대해 윤관석 더불어민주당은 수석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매우 아쉽고 안타깝다"고 밝혔다. 그는 "정계복귀를 한 뒤 당과 함께 정권교체를 위해 큰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했다"며 "큰 틀에서 당과 함께하기를 바라는 마음이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장정숙 국민의당 원내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손 전 대표의 정계복귀를 환영한다"고 말했다. 그는 "장관, 도지사, 의원을 지내며 항상 뛰어난 업적을 이룬 손 전 대표의 합리적인 정치를 기대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손 전 대표가 탈당함에 따라 이른바 '친손계'로 알려진 이찬열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탈당 의사를 밝혔다. 손 전 대표는 이날 기자회견에 앞서 서울 영등포구 한 커피숍에서 이찬열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비롯해 양승조, 전혜숙, 김병욱, 정춘숙 등 친손계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을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7.37상승 20.1718:01 05/04
  • 코스닥 : 967.20상승 5.3918:01 05/04
  • 원달러 : 1122.60하락 1.418:01 05/04
  • 두바이유 : 68.88상승 1.3218:01 05/04
  • 금 : 64.38하락 0.8918:01 05/04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윤호중 원내대표 '첫 상견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현황보고, 의견 나누는 금융위·기재부
  • [머니S포토]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 "청년일자리 확대 집중"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