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우 "좌순실·우병우 말까지… 대통령이 문제 풀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영우 "좌순실·우병우 말까지… 대통령이 문제 풀어야"
김영우 새누리당 의원이 22일 "대통령의 좌순실 우병우라는 말까지 나돌고 있다. 이쯤되면 대통령께서 이 문제를 푸셔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엄중한 처벌은 그냥 받는게 아니라 철저하고 공정한 수사가 이뤄져야 가능한 것이다. 지금 이 상태로는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를 향해서도 "야당의 가장 유력한 대권주자는 과거 북한인권문제를 두고 북한 지도부의 사전결재에 관여해 놓고 기억이 나질 않는다고 한다"면서 "무책임한 일"이라고 비판했다.

국회 국방위원장인 김 의원은 "한·미간 안보회담을 하긴 했지만 왠지 개운치 않다"며 "하기야 북한 지도부에 대한 제재 문제를 북한과 의논한 적도 있다하니 미국의 한국정부에 대한 신뢰가 공고하다고만 믿기도 어렵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여전히 국민 대다수는 열심히 일상생활에 전념하고 있으며 나라 걱정을 하고 있다"면서 "여든 야든 잘못된 것은 털고 갔으면 한다. 국민들 입장에서보면 그 놈이 그 놈일 것인데 우리끼리 정의의 편에 있는 양 우겨대고 싸우기만 하면 창피한 일"이라고 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