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병우 민정수석 사퇴 요구, 친박까지… 정우택 의원 "남은 선택은 한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병우 민정수석. 사진은 정우택 새누리당 의원. /자료사진=뉴시스
우병우 민정수석. 사진은 정우택 새누리당 의원. /자료사진=뉴시스

우병우 민정수석에 대한 경질 요구가 새누리당에서도 나왔다. 친박계로 알려진 정우택 새누리당 의원은 어제(23일) 우병우 민정수석 거취에 대해 "대통령께서 용단을 내리셔야 한다"며 경질을 요구했다.

정우택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이같은 의견을 밝혔다. 정 의원은 "우병우 민정수석은 국민과 국회를 조롱이나 하듯, 자진사퇴 촉구에도 끝내 눈과 귀를 닫았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또 "검찰 수사 결과를 지켜보겠다는 청와대의 소극적 태도에 국민이 등을 돌리고 있다. 국민을 위해 정치가 있고 국민을 위해 청와대가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정 의원은 이어 "현재의 상황에서 남은 선택은 한가지다. 대통령께서 우병우 민정수석을 해임하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정 의원은 "국민이 진정 바라는 것은 들불처럼 확산되고 있는 의혹에 대한 청와대의 진실규명 노력"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앞서 강석호 새누리 최고위원, 김도읍 원내수석부대표 등 새누리당 지도부 일부도 우 수석의 해임을 주장하는 등 여당안에서도 우 수석의 사퇴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5:30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5:30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5:30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5:30 04/13
  • 금 : 61.10상승 0.1615:30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