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최고 수령액 190만원, 어떻게 가능했나… '연기연금제' 득일까 실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연금 최고 수령액 190만원, 어떻게 가능했나… '연기연금제' 득일까 실일까

국민연금 월 평균 수령액은 36만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최고액 수급자의 수령액은 월 20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지난 7월 기준 전체 노령연금 수급자(326만6107명)의 월평균 수령액은 약 36만3000원이다. 같은 달 국민연금을 가장 많이 받는 수령자 A(66)씨는 매달 190만2150원의 노령연금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1988년부터 22년간 국민연금에 가입한 A씨는 2010년 12월부터 매달 123만원을 받을 예정이었다. 여기에 더 많은 노령연금을 받고자 A씨는 연기연금제도를 통해 5년간 수급을 연기했다. 이에 따라 A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연기 가산율(34.1%)이 반영된 190만원 가량을 받고 있다.

연기연금제도는 노령연금 수급자가 연금 타는 시기를 최대 5년까지 늦추면 연기한 기간을 따져 연 7.2%(월 0.6%)씩의 이자를 가산해 노령연금액을 더 얹어서 주는 제도다. 국민연금은 국가 시행 노후소득보장제도로 경제활동 기간에 10년(120개월) 이상 보험료를 냈다가 은퇴 후 수급연령이 되면 ‘노령연금’ 형태로 지급된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0%
  • 60%
  • 코스피 : 3010.46하락 4.612:00 10/18
  • 코스닥 : 996.10상승 5.5612:00 10/18
  • 원달러 : 1185.70상승 3.312:00 10/18
  • 두바이유 : 84.86상승 0.8612:00 10/18
  • 금 : 82.99상승 0.7112:00 10/18
  • [머니S포토] 이재명, 도지사 사퇴 권유 뿌리치고 국감 '정면돌파' 강행
  • [머니S포토] 2021 대검 국감, 자리 착석하는 김오수 총장
  • [머니S포토] 2021국감 국토위, 공항공사 낙하산 인사…'공항이어서 낙하산 많나'
  • [머니S포토] 국회 농해수위, 선서하는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 [머니S포토] 이재명, 도지사 사퇴 권유 뿌리치고 국감 '정면돌파' 강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