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교수 7가지 요구, 4번 '대국민 사과'는 나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자료=조국 페이스북 캡처
조국. /자료=조국 페이스북 캡처

조국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언급했다. 조국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오늘(25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른바 '최순실 의혹'과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말하는 사람이 많다"고 밝혔다.

그는 "다른 정치 제도 아래였다면 정권이 바뀌었다"며 "하지만 탄핵이 국회에서 발의되더라도 헌법재판소를 통과하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조 교수는 "청와대는 대통령 연설문 등 기밀 서류를 최순실에게 전달한 진범을 밝히고 즉각 파면, 형사 고발하라"고 말했다. 이어 이원종 대통령비서실 비서실장, 우병우 대통령비서실 민정수석의 사퇴도 요구했다.

조 교수는 "박근혜 대통령은 '최순실 보호용' 개헌을 즉각 멈추고 '박순실 게이트'를 특검으로 수사하라"고 주장했다. 이어 야당에게 단호하게 싸우라고 당부했다.

앞서 JTBC는 어제(24일) 최순실씨의 컴퓨터에서 박근혜 대통령 연설문 44개의 내용이 수정된 흔적을 찾았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25일) 청와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민사과를 했다.

최순실씨는 박근혜 대통령과 친분이 있다고 알려진 고 최태민 목사의 딸로 최근 미르·K스포츠재단 논란, 딸 정유라씨 대학 특혜 논란 등이 제기되며 '청와대 정권 실세'라는 의혹을 받고 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0.86하락 17.8212:35 06/17
  • 코스닥 : 1002.76상승 4.2712:35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35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35 06/17
  • 금 : 72.78상승 0.9912:35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