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현대차, 자동차 수요개선 시간 필요”… 목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증권은 27일 현대차에 대해 자동차 실물 수요 개선에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17만원에서 16만5000원으로 하향조정했다.

채희근 현대증권 애널리스트는 이날 보고서에서 “미국, 유럽, 중국, 한국 등 주요 지역의 시장 수요가 금리 인상, 브렉시트 영향, 세금 정책 변화, 기저 효과 등으로 둔화될 우려가 대두되고 있다”며 “강한 주가상승 모멘텀을 기대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분석했다.

현대차는 3분기 영업이익이 1조681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29% 감소했다고 전날 발표했다. 매출액은 22조83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7% 줄었고, 당기순이익도 1조1188억원을 기록해 7.2% 감소했다.

채 애널리스트는 “기여도가 높은 국내공장 생산이 파업으로 크게 차질을 빚으면서 자동차부문 영업이익률이 2분기 6.9%에서 3분기 1.3%로 감소했다”며 “다만 재고 소진으로 인한 미실현손익은 5460억원으로 방어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4분기에는 파업 만회를 위한 생산 증대, 성수기 영향, 신차 (그랜저 등) 영향으로 3분기대비 실적이 개선될 전망”이라며 “다만 작년 4분기 생산 급증에 따른 기저 효과, 작년 대비 치열한 경쟁, 일부 지역 수요 둔화와 통화 약세 등으로 작년 4분기대비로는 영업이익이 다소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