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전문가 "주가지수보다 '변동성지수'가 시장심리 정확히 반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주가지수보다 주가변동성지수(VIX)가 현재 시장 심리를 정확히 반영한다는 전문가들의 분석이 1일(현지시간) 제기됐다. 최근 주식의 매도세는 그리 강하지 않은 반면 변동성지수는 껑충 뛰어 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변동성지수는 주가 하락 위험이 클 때 상승하는 특성을 보여 ‘공포지수’라고도 불린다.

지난 6거래일간 이 공포지수는 40% 넘게 뛰었다. 반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의 하락폭은 같은 기간 2%에도 미치지 못했다. 상대적으로 잔잔한 표면과 달리 수면 아래에서는 우려감이 커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날 변동성지수는 장중 한 때 20을 넘어 지난 6월 말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최근 들어 도널드 트럼트 공화당 대선후보의 지지율이 다시 회복되는 모습을 보이며 변동성지수 상승에 가속도를 붙인 것으로 보인다.

래리 맥도날드 ACG 전략가는 “현재 시장은 트럼트를 반영하지 않는다”며 “다시 말해 현재 시장은 그의 당선을 대비하지 못했다는 의미”라고 분석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8:0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8:0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8:0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3 05/10
  • 금 : 65.90하락 1.2718:03 05/10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