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전남·제주도와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이낙연 전남도지사 (왼쪽) 조환익 한전 사장 (가운데)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2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이낙연 전남도지사 (왼쪽) 조환익 한전 사장 (가운데)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한국전력이 전남도와 육·해상 풍력 연계 등을 내용으로 하는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한국전력은 2016 BIXPO 개최 첫날인 2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전라남도 및 제주특별자치도와 신재생에너지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조환익 사장과 이낙연 전라남도 도지사,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 도지사가 참석했으며 ▲전남 육·해상풍력 연계, 제주 CFI 구축 등 신재생에너지 계통 접속 추진, ▲G-플랫폼 변전소 신설 등 신재생에너지 접속을 위한 계통보강,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비용부담 및 민원해결을 위한 실무협의체 구성·운영, ▲신재생에너지사업의 주민수용성 제고를 위한 상호 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신재생에너지 발전의 활성화를 위해 전라남도는 오는 2030년까지 전남 서남부 육상 및 해상에 5GW(육상 1GW, 해상 4GW) 사업 추진으로 해상풍력발전 메카로 도약을 목표하고 있으며, 제주도는 2012년에 ‘Carbon Free Island Jeju By 2030’을 발표하고 2030년까지 풍력 2.3GW, 태양광 1.4GW를 건설할 예정이다. 

한전은 지자체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송전선로 용량증대 등 전력계통 보강과 신재생에너지 수용확대를 위한 변전소인 G-플랫폼스테이션 설치 등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지자체는 민원 및 인허가 등의 원만한 해결을 위한 역할을 할 계획이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2029년까지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설비비중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전라남도와 제주도의 풍부한 자원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사업 활성화가 필요하다”고 밝히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에 적극 동참하고 에너지신산업의 신성장동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주=이재호
나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5:32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5:32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5:32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5:32 05/07
  • 금 : 67.17하락 0.5915:32 05/07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