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국무총리-한광옥 비서실장, 박근혜가 부른 '참여정부·국민의정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가 오늘(3일) 서울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으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뉴스1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가 오늘(3일) 서울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으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뉴스1

박근혜 대통령이 어제(2일)에 이어 오늘(3일)도 인사를 단행한 가운데, 민주당계 정권에 몸담았던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와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 내정자가 함께 입성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는 경북 고령군 출생으로 영남대 학사, 한국외대 석사, 미국 델라웨어대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국민대학교 행정정책학부 교수, 행정대학원 원장 등을 지내며 학자 생활을 해왔다.

그는 참여정부(노무현정부) 시절 대통령자문 정부혁신지방분권위원장을 맡으며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청와대 정책실장, 부총리, 정책특별보좌관 등을 지내며 한때 '노무현의 남자'라는 별칭을 얻은 바 있다.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 내정자는 전북 전주시 출생으로 중동고를 졸업하고 서울대를 중퇴했다. 이후 제11대 국회의원에 당선되며 정계에 발을 들였다.

그는 국민의정부(김대중정부) 시절 청와대 비서실장을 맡은 대표적인 동교동계 인사다. 그러나 이후 새누리당에 입당해 이명박 대통령 당선 당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국민대통합위원장 등을 지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어제(2일) 김병준 국민대학교 교수를 신임 국무총리에, 임종룡 금융위원장을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 박승주 전 여성가족부 차관을 신임 국민안전처 장관에 각각 내정했다.

이어 오늘(3일) 허원제 전 방송통신위원회 상임위원을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에, 한광옥 국민대통합위원장을 신임 청와대 비서실장에 각각 내정했다.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 내정자가 오늘(3일) 서울 종로구 국민대통합위원회를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 내정자가 오늘(3일) 서울 종로구 국민대통합위원회를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