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대내외 정치·경제 불확실성 딛고 소폭 반등… '1980선' 회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S DB
/자료사진=머니S DB
코스피는 대내외 정치적·경제적 불확실성을 딛고 닷새 만에 소폭 반등해 1980선을 회복했다. 3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4.86(0.25%) 오른 1983.80으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4.01포인트(-0.20%) 내린 1974.93으로 개장한 뒤 외국인의 '팔자'와 기관의 '사자'가 힘겨루기를 하며 1970선과 1980선을 오가다가 기관 쪽에서 매수 강도를 높이면서 1980선에 안착했다. 전날 코스피가 1970선으로 주저앉았지만 하루 만에 기관 주도의 반발 매수세가 등장하며 1980선에 진입했다.

이날 코스피시장에서 기관은 3431억원 순매수,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2127억원, 1392억원 순매도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 180억원 순매수, 비차익거래 376억원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음식료품(3.96%), 의약품(2.68%), 섬유·의복(2.13%), 건설업(2.04%), 기계(1.88%), 화학(1.59%) 등이 강세를 보인 반면, 전기·전자(-1.12%), 전기가스업(-0.67%), 은행(-0.52%) 등은 약세를 보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혼조세를 보였다. 삼성전자(-1.64%), 현대차(-2.15%), 삼성물산(-1.30%), NAVER(-1.69%) 등은 약세를 보였지만 삼성생명(0.46%), 아모레퍼시픽(2.00%), 포스코(1.28%) 등은 올랐다.

최순실 게이트 연루 의혹으로 최근 급락한 CJ그룹주의 저가매수세가 두드러졌다. CJ가 3.36% 오른 가운데 CJ CGV(1.83%), CJ제일제당(6.94%), CJ씨푸드(1.42%) 등이 상승세를 보였다.

또한 최순실씨와 연관된 방산비리 의혹까지 불거져 조정을 받았던 한국항공우주(3.23%), 한화테크윈(2.68%)도 반등했다.

코스피시장에서는 이날 584개 종목이 상승, 48개 종목이 보합, 249개 종목은 하락했다.

 

KRX금시장에서 순금현물은 전 거래일보다 80원(0.17%) 오른 그램(g)당 4만7830원에 거래를 마쳤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