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테이 인증제로 주거서비스 감시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GS건설
/사진=GS건설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한국감정원이 뉴스테이(기업임대주택) 주거서비스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LH와 감정원은 뉴스테이 사업자의 주거서비스 계획을 사전평가하고 입주 이후 서비스 품질을 인증해주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인증신청은 오는 17일부터 받는다. 뉴스테이는 이번 정부 들어 새로 만들어진 민간임대주택이며 8년 동안 임대료 인상률이 연 5% 이하로 제한된다. 뉴스테이 사업자인 건설사가 세입자에게 보육, 세탁, 청소, 카셰어링, 가전렌탈 등 주거서비스를 제공한다.

하지만 입주 후 시간이 지날수록 주거서비스가 축소되거나 폐지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자 국토교통부가 인증제를 도입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안에 주거서비스 인증을 획득하는 뉴스테이단지가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80상승 10.9611:20 04/20
  • 코스닥 : 1029.90상승 0.4411:20 04/20
  • 원달러 : 1113.80하락 3.411:20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1:20 04/20
  • 금 : 64.83하락 0.2911:20 04/20
  • [머니S포토] 기아, 준중형 세단 '더 뉴 K3' 출시…1738만~2582만원
  • [머니S포토]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서 백신 확보 중요 의제 돼야"
  • [머니S포토] 민주당 윤호중 "초선의원 9명 원내부대표로 인선"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기아, 준중형 세단 '더 뉴 K3' 출시…1738만~2582만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