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주니어 공학교실’ 통한 교육기부활동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효성이 경남 창원 대원초등학교와 소답초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난 7일부터 ‘주니어 공학교실’을 실시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주니어 공학교실은 효성이 초등학생들이 과학에 대한 흥미를 키우고 이공계 학문 및 직업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교육기부활동이다.

지난 2004년부터 시작된 주니어 공학교실은 매년 2회 이상 실시되며 올해까지 총 2500여명의 학생들에게 과학지식을 가르쳤다.

효성 창원공장 직원들이 지난 7일 창원 대원초등학교에서 직접 강사로 나서 학생들이 변압기 원리를 이해하고 모형을 직접 제작해 볼 수 있는 ‘주니어 공학교실’ 수업을 진행했다. /사진=효성
효성 창원공장 직원들이 지난 7일 창원 대원초등학교에서 직접 강사로 나서 학생들이 변압기 원리를 이해하고 모형을 직접 제작해 볼 수 있는 ‘주니어 공학교실’ 수업을 진행했다. /사진=효성

특히 이 프로그램에는 효성 임직원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초등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춘 실습형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지역 내 학생들과 학부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주니어 공학교실은 효성 창원공장 임직원 14명이 자체 개발한 수업교제 ‘전압을 높이거나 낮추어요’를 기반으로 7~11일에는 대원초등학교에서, 14~18일에는 소답초등학교에서 수업을 진행한다. 강사들은 효성 창원공장에서 생산하는 대표 제품인 변압기와 차단기의 원리를 가르치고 변압기 모형을 직접 만들어볼 수 있도록 지도한다.

강사로 참여한 차단기기술개발팀 신승훈 대리는 “수업시간 내내 진지하게 임해준 학생들의 모습을 보며 짧은 시간이었지만 과학과 효성이 만드는 변압기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 및 이해도가 커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 수업을 통해 학생들이 과학에 대한 흥미를 키워 미래 과학발전을 이끌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