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앰배서더, '한·불 수교 130주년' 미슐랭 셰프 초청 시연… 9·10일 갈라디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일 바닷가재찜 요리를 선보인 르되이 셰프. /사진제공=앰배서더 호텔 그룹
8일 바닷가재찜 요리를 선보인 르되이 셰프. /사진제공=앰배서더 호텔 그룹
앰배서더 호텔 그룹이 한·불수교 130주년과 '한·불 상호 교류의 해'를 기념하기 위해 프랑스 미쉐린(미슐랭) 스타 셰프 윌리엄 르되이를 초청해 요리 시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르되이 셰프는 8일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오키드룸에서 레드커리를 곁들이 레몬 그라스 바닷가재찜 요리를 시연해 보였다.  

프랑스 '즈 키친 갤러리(Ze Kitchen Galerie)' 오너 셰프인 르되이는 2008년 미슐랭 스타 셰프가 됐고 2010년 세계적인 미식가이드 '골트&밀라우(Gault&Millau)'의 '올해의 셰프상'을 수상했다. 또 2015년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의 방한 시 동행해 국빈만찬을 전담했다.

앰배서더 호텔 그룹은 르되이 셰프의 갈라 디너를 오는 9일과 11일 각각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과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강남에서 진행한다.

이 갈리 디너는 샴페인을 제공하는 칵테일 리셉션을 시작해 총 7코스의 메뉴로 구성되며 한국의 식재료를 활용한 프랑스 전통 요리로 미식 향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앰배서더 호텔 그룹은 프랑스와 인연이 깊다. 1987년 프랑스의 세계적인 호텔 체인인 아코르와 파트너십을 맺어 풀만, 노보텔, 이비스, 머큐어 등의 호텔 브랜드를 국내 도입해 운영 중이다. 2000년에는 서정호 그룹 회장이 한·불 양국 경제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프랑스 정부 명예 훈장 '레종 도 뇌르'를 수훈했다.
 

박정웅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73.19하락 22.9209:37 03/09
  • 코스닥 : 888.88하락 15.8909:37 03/09
  • 원달러 : 1141.80상승 8.609:37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09:37 03/09
  • 금 : 68.32상승 1.9509:37 03/09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