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일일 행복나눔 판매원으로 변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8일 행복나눔바자회 장소를 찾은 시민에게 상품 안내를 하고 있다.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8일 행복나눔바자회 장소를 찾은 시민에게 상품 안내를 하고 있다.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저소득층 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자원봉사단 조끼를 입고 일일 행복나눔바자회 판매원으로 변신했다.

SK네트웍스는 8일 광진구 건대입구 분수광장에서 최신원 회장과 문종훈 사장 및 구성원 80여명이 자원봉사자로 나서 임직원들이 기증한 다양한 상품을 판매하는 행복나눔바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SK행복나눔바자회는 저소득층 가구의 난방비 및 보온용품을 지원하기 위해 최신원 회장이 중심이 되어 2004년 시작한 이래 매년 이어져왔다. 이번에는 특히 SK네트웍스가 워커힐 인근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업무협약을 맺고 협력을 유지해온 광진구청과 함께 준비에 나섰다.

바자회에서는 SK네트웍스 등 3개사 구성원들 및 동참기관에서 내놓은 생활용품 및 가전제품, 장난감, 도서류 등을 비롯해 패션부문에서 기증한 타미힐피거/클럽모나코/루즈앤라운지 상품들이 진열됐으며, 워커힐에서 만든 식빵과 쿠키, 분식들도 판매돼 고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이와 함께 지역상권을 돕기 위해 중곡제일시장, 자양시장 등 지역 내 5개 전통시장의 물품들을 구입해 바자회 상품으로 선보이기도 했다.

최신원 회장은 “우리의 활동으로 저소득층 가정은 물론 광진구 전통시장 상인들에게도 작은 보탬을 줄 수 있어 더욱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이번 바자회와 같은 활동으로 나눔과 베풂을 지속 실천해 고객으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 사회 속 행복을 더욱 크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신원 회장과 문종훈 사장은 이날 행복나눔바자회를 마친 이후 면세본부 구성원 50여명과 중곡4동 긴고랑길을 찾아가 도로시설물 환경 개선을 위한 벽화 그리기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벽화 그리기는 SK네트웍스가 2014년 시작해 이어온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오래된 중·고등학교 외벽 및 환경 개선이 필요한 지역에서 매년 두 차례씩 활동을 실시해왔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