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검찰 조사 연기 요청, 청와대 "추가로 언급할 것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 대통령 검찰 조사 연기 요청. /자료사진=뉴스1
박근혜 대통령 검찰 조사 연기 요청. /자료사진=뉴스1

박근혜 대통령 검찰 조사를 연기 요청한 유영하 변호사의 발언에 대해 청와대는 "변호인이 어제 한 말 외에 추가로 언급할 것이 없다"며 즉답을 피했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16일) 오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박 대통령의 법률 대리인을 맡은 유영하 변호사가 전날 박근혜 대통령 검찰 조사 연기를 공식 요청한 데 대해 "변호인의 답변과 관련해 제게 질문하고 답을 구하는 것은 맞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어제(15일) 유영하 변호사는 기자회견을 열어 "물리적으로 오늘(16일) 조사를 받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검찰 조사 연기를 요청했다.

특히 그는 "대통령에게도 공정한 수사와 재판을 받을 권리가 있다"며 "검찰이 이 사건을 신속히 수사해서 대통령 관련 의혹 사항이 모두 정리되는 시점에 대통령 조사가 이뤄지는 것이 타당하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박경미 민주당 대변인은 “유 변호사의 주장을 들으면 대통령이 성실하게 조사받을 의지는 있는지 의심스럽다”고 비난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도 “‘대통령의 사생활을 지켜달라’는 변호인의 말은 세월호 7시간 등 민감한 의혹들은 수사하지 말라는 것으로 들린다”고 지적했다.

정 대변인은 변호인 선임 비용과 관련해서는 "박 대통령의 변호인 비용은 사비로 나갈 것"이라며 "법적으로 그렇게 돼 있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이 취임 후 간호장교가 채취한 혈액을 최씨의 단골 의원인 차움의원에서 검사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는 "보건복지부에서 설명을 했다고 하는데 검찰 수사 과정에서 나올 것"이라고만 답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