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검찰 수사결과' TV로 시청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사진=뉴스1DB
박근혜 대통령이 20일 관저에서 TV를 통해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검찰의 중간 수사결과 발표를 지켜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 검찰 특별수사본부는 "대통령에 대해, 현재까지 확보된 제반 증거자료를 근거로 피고인 최순실, 안종범, 정호성의 범죄사실과 관련해 상당 부분이 공모관계에 있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런 내용을 TV로 직접 시청하고 수시로 관련 내용을 보고받으면서 앞으로 검찰 조사와 정국 운용 대책을 고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인 검찰의 수사결과에 대해선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를 통해 해명하고 청와대 차원에서도 공식 입장을 내놓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참모들은 전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9.44상승 64.4611:50 02/25
  • 코스닥 : 928.35상승 22.0411:50 02/25
  • 원달러 : 1109.70하락 2.511:5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50 02/25
  • 금 : 62.89하락 0.6511:50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