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상장사, 부채비율 111.12%로 개선… 지난해 말 대비 6.0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한국거래소
/자료=한국거래소
코스피 상장사의 재무구조가 올 들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회사협의회는 12월 결산 코스피 상장사 726곳 중 분석 가능한 622곳의 올해 3분기 말 기준 부채비율이 111.12%로, 지난해 말보다 6.05%포인트 낮아진 것으로 집계됐다고 21일 밝혔다.

부채비율은 부채총계를 자본총계로 나눈 값이며 재무 건전성과 안정성을 나타내는 대표적인 지표로 꼽힌다.

조사 대상 기업의 3분기 말 현재 부채총계는 1140조4852억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1.29% 줄었다. 자본총계는 126조3711억원으로 4.08% 증가했다. 부채비율이 100% 이하인 기업은 372곳(59.8%)을 차지했다. 부채비율이 200%를 넘는 기업은 95곳(15.3%)에 머물렀다.

업종별로는 가구·음료·식료품·의약품·석유정제품 제조업, 숙박음식점업, 부동산 및 임대업, 수리 및 기타 개인서비스업 등 8개 업종의 부채비율이 높아졌다. 반면에 운수업 등 나머지 29개 업종은 하락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