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인증서류 전수조사 결과 이달 중 발표… 발각된 업체 형사고발도 고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폭스바겐 인증조작 사태와 관련해 지난 8월 홍동곤 환경부 교통환경과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뉴스1 장수영 기자
폭스바겐 인증조작 사태와 관련해 지난 8월 홍동곤 환경부 교통환경과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뉴스1 장수영 기자

폭스바겐 인증 조작 파문 이후 수입차 업계의 인증서류 전수조사 결과가 다음주 중 나올 전망이다.

환경부에 따르면 지난 8월부터 국내 수입차 15개사 전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인증서류 조작여부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가 이달 중 발표된다.

앞서 환경부는 폭스바겐의 인증서류 조작사태와 관련해 수입차업계에서 이와 같은 암묵적 관행이 있었다는 제보가 이어지며 실태 확인을 위해 모든 수입차 업체를 대상으로 전수조사에 들어갔다.

환경부는 국립환경과학원 교통환경연구소에 사전조사를 의뢰하고 기존 수입차 모델에 대한 인증 과정을 재검토했다. 기존에 제출한 인증서류를 재검토하고 해외 본사에 인증 서류를 요청해 대조하는 등의 방법으로 조작여부를 따졌다.

최근 일각에서는 메르세데스-벤츠와 포르쉐 등의 제품에서 조작이 발견됐다고 전해지기도 했다. 이에 대해 환경부는 “위반사실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라며 “이달 말 까지 조사를 마무리해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환경부는 전수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인증서류 조작이 발견된 수입차 업체의 모델에 대해 인증취소, 판매정지, 과징금 부과 등의 행정조치는 물론, 필요할 경우 형사고발을 검토할 계획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5:32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5:32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5:32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32 03/08
  • 금 : 66.37상승 3.2615:32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