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세계김치축제에 9만3000명 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는 지난 18일부터 5일간 광주김치타운에서 열린 '제23회 광주세계김치축제'에 9만3000여명이 다녀갔다고 23일 밝혔다.

'오매! 광주김치 올해 김장은 광주에서'를 슬로건으로 펼쳐진 이번 축제에는 16개국 50여명의 주한대사 가족과 12개국 27명의 월드마스터쉐프협회 셰프가 참가하는 등 외국인들에게 광주김치의 깊은 맛을 세계에 알리는 장이 됐다. 

김치버무림 체험장은 올해 처음 도입한 문화누리카드 소지자의 유료 체험으로 참가한 3000여명을 포함, 총 5700여 명이 찾아 절임배추가 소진되는 등 인기를 모았다. 

또 김장예약주문관에서는 김장담그기 참가 신청과 단체 및 일반 가정의 김치예약주문 등 총 9톤이 접수됐다.

시는 광주세계김치축제를 마감한 22일부터 당초 12월9일까지 운영키로 한 '2016 빛고을사랑나눔김장대전'에 참가신청이 쇄도함에 따라 12월18일까지 9일 연장키로 했다.

배종춘 시 생명농업과장은 "광주세계김치축제가 광주김치의 맛과 우수성을 선보이고 산업화하는 장이 됐다"며 "시중보다 저렴하게 김장을 담글 수 있는 김장대전에 많은 시민들이 참가 예약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