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김희철, 그에게 소희란? "오아시스 같은 존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택시' 김희철이 소희를 향해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선 가수 김희철과 민경훈이 출연해 솔직한 매력을 뽐냈다.


이날 MC 이영자는 김희철에게 "10년 넘는 연예게 활동 기간 중에 반한 여자 연예인이 있느냐"고 물었고, 이에 김희철은 전 원더걸스 멤버였던 소희를 꼽으며 "제가 쌍꺼풀이 진하다 보니 쌍꺼풀 없는 여성분을 좋아한다"고 이상형으로 지목했던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희철은 "따로 연락하거나 사석에서 만난 적은 한 번도 없다"며 "저한테는 연예계 생활 속에서 오아시스 같은 상징적 존재일 뿐"이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이영자가 "만약 소희와 민경훈이 사귄다면 허락할 것이냐"고 물었고, 김희철은 말을 잇지 못하고 주저주저하다 "(김)영철이 형한테 가는 것보단 (낫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희철과 민경훈은 지난 20일 듀엣곡 '나비잠'을 발표,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