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탈당, 정두언·정태근 등 전직 의원 8명 "당 존재 이유 상실, 해체가 마땅"… 기자회견 전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누리당 탈당. 김상민, 정문헌, 이성권 전 의원(왼쪽부터)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새누리당 전직 의원 8명의 탈당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새누리당 탈당. 김상민, 정문헌, 이성권 전 의원(왼쪽부터)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새누리당 전직 의원 8명의 탈당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비박계 전직 의원 8명이 오늘(23일) 새누리당 탈당을 선언했다. 정두언, 정태근 전 의원 등 새누리당 원외 당협위원장 8명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새누리당 탈당을 공식 발표했다.

이번에 새누리당을 탈당한 전직 의원은 정두언·정태근·김정권·정문헌·박준선·김동성·이성권·김상민 등 8명이다. 이날 기자회견 장에는 정문헌, 이성권, 김상민 전 의원만 나섰다.

“비통한 심정으로 새누리당을 탈당하고자 한다”고 밝힌 이들은,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 지도부는 영혼 없는 통치, 철학 없는 정치, 책임없는 정치가 무엇인지 드러내고 있다”며 각종 비리 의혹으로 특검을 앞두고 있는 현 정권과 집권당을 강하게 비판했다.

이들은 또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었는지 몰랐다는 사실로 책임을 면할 수 없다는 점 알고 있다. 집권당의 정치인으로서 권력의 잘못을 먼저 밝혀내고 썩은 환부를 도려내지 못한 점 사과드린다”며 사죄의 뜻도 밝혔다.

탈당 의원들은 이어 “새누리당은 이미 존립의 근거도, 존재의 이유도 잃어 버렸다”며, “새누리당은 해체하라”고 요구한 뒤 발표문 낭독을 마무리했다. 아래는 기자회견 발표 전문이다.

우리는 비통한 심정으로 새누리당을 탈당하고자 합니다.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 지도부는 '영혼 없는 통치', '철학 없는 정치', 그리고 '책임없는 정치'가 무엇인지 여실히 드러내고 있습니다.

새누리당의 강령 '국민행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는다'는 민본, 민생 지향의 '합리적 보수', '따뜻한 보수'는 어디에다 버렸습니까. '모든 정책의 입안과 실천은 국민의 뜻에 따른다'는 약속은 또 어디로 갔습니까.

우리는 반성합니다.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었는지 몰랐다는 사실로 책임을 면할 수 없다는 점, 잘 알고 있습니다. 집권당의 정치인으로서 권력의 잘못을 먼저 밝혀내고 썩은 환부를 도려내지 못한 점, 국민 여러분께, 당원 여러분께 깊이 사과드립니다.

국민의 한숨, 역사의 외침보다. '패거리'와 '사익'에 급급한 당의 모습이 부끄럽습니다. 오늘 이정현 대표의 사퇴불가 입장의 긴급 기자회견에서 나타났듯이 민심 떠난 공터에 정권의 깃발만 지키려는 당의 행태가 더욱 부끄럽습니다.

시대적 요청을 외면하고 한 줌도 안되는 권력을 지키고자 야합하려는 비겁한 보수는 국민의 준엄한 심판만이 기다릴 뿐입니다. 지금은 '책임'을 져야 할 때입니다.

새누리당은 지금 이 순간까지도 민심을 읽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미 존립의 근거도, 존재의 이유도 잃어 버렸습니다. 당의 해체가 마땅합니다.

새 길을 찾겠습니다. 구태를 갈아엎고 뼈저린 각오로 새로운 땅을 개척하겠습니다. 시대가 요구하는 공정과 공평, 효율과 성장, 그리고 분배까지 생각하고 행동하는'개혁적 중도 보수'로 가는 길을 찾아 우리는 떠납니다.

참으로 비통한 마음으로 다시 한번 고합니다.
새누리당은 해체하십시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4.87상승 7.3510:40 04/23
  • 코스닥 : 1029.60상승 3.8910:40 04/23
  • 원달러 : 1118.70상승 1.410:40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0:40 04/23
  • 금 : 62.25하락 1.4610:40 04/23
  • [머니S포토] 김명수 사퇴 촉구 공동선언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김명수 사퇴 촉구 공동선언 참석한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