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김현웅 법무부장관·최재경 민정수석 사의 표명, 공직자의 마땅한 처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웅 법무부장관. 최재경 민정수석. 사진은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자료사진=뉴시스
김현웅 법무부장관. 최재경 민정수석. 사진은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자료사진=뉴시스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김현웅 법무부장관과 최재경 청와대 민정수석이 사의를 표명한 것과 관련해 "공직자의 마땅한 처신이라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심상정 대표는 오늘(2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김현웅 법무부장관과 최재경 민정수석이 사의를 표명했다고 한다"고 글을 올렸다.

심 대표는 "피의자 대통령이 검찰조사를 거부하고 청와대를 범죄 은폐와 법적 방어에 동원하는 참담한 상황에서 법을 다루는 공직자의 마땅한 처신이라고 생각한다. 남은 청와대 정무직과 나머지 장관들도 사의를 표명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박근혜 정권 붕괴의 물꼬가 터졌다. 빠르면 다음주 대통령은 탄핵소추될 것"이라며 "국민이 최후통첩한 26일이 다가오고 있다. 박 대통령이 결단해야 한다. 더 이상 피의자 대통령 뒤치다꺼리에 국가기관을 동원하지 말고 공무원들에게 위법을 강요하지 말라"고 박 대통령을 압박했다.

이어 "하야 의사와 과도내각구성 등 '질서 있는 퇴진'에 협력하겠다는 민심수용 선언을 하시라"며 "청와대에서 버틴다고 감옥 안갈 뾰족한 수는 나오지 않을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박 대통령은 감옥 갈 것이다. 더 나은 대한민국을 위해서 반드시 감옥 가야 한다"며 "질서 있는 하야가 국가와 국민 그리고 대통령 본인에게도 최선의 길이다. 박근혜 대통령이 국민에게 지은 죄를 조금이라도 속죄하는 길"이라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