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예수 발언, 정의당 "매우 비상식적… 대통령에 대한 일편단심은 이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정현 예수.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오늘(2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정현 예수.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오늘(2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에 찬성하는 자당 의원을 '예수를 팔아먹는 유다'에 빗댄 데 대해 "박 대통령에 대한 일편단심을 이해하더라도 이 대표의 매우 비상식적인 발언들"이라며 이 대표를 비난했다.

오늘(24일) 오후 한창민 정의당 대변인은 현안브리핑에서 "헌정 유린을 한 대통령을 예수에 비유하는 것도 당황스럽지만 국민의 탄핵 명령을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기득권의 의회 쿠데타와 비교하는 것도, 탄핵과 특검은 병행이 불가하다고 억지까지 부리는 모습도 모두가 한심하기 그지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한창민 대변인은 "이 대표와 새누리당 친박 지도부에게 국민은 어떤 존재인지 다시금 묻지 않을 수 없다. 국민이 두 눈 부릅뜨고 있는데 현 시국이 그런 비유와 비교로 말장난 할 때인가"라며 "국가위기 사태에서 국민은 안중에도 없고 오로지 대통령 보위와 자신들의 안위만을 생각하는 전근대적 사고가 너무도 실망스럽다"고 이 대표를 비난했다.

또한 "지금 이정현 대표와 친박 지도부가 해야 할 일은 박 대통령에게 퇴진하고 국민에게 속죄하라고 간언하는 것"이라며 "이것이 국가를 위기로 몰아가는데 공동 책임이 있는 새누리당이 해야 할 최소한의 역할"이라고 질타했다.

앞서 이날 이 대표는 최고위회의에서 추미애 민주당 대표의 '박근혜 대통령 탄핵' 추진 발언에 대해 "한마디로 말해서 (새누리당 의원들에게) 배신자가 돼달라, 변절자가 돼달라, 성경에 나오는 예수를 팔아먹는 유다가 돼달라, 예수를 부인하는 베드로가 돼달라 이런 이야기 아니겠는가"라고 지적한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