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대표 아이템, '코트' 활용백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타일링에 제한이 있는 겨울에는 컬러나 패턴 혹은 실루엣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코트는 필수 아이템이다. 추위를 피해 헤비한 패딩만 찾는다면 스타일을 망치는 길이다. 추위를 막아주는 동시에 스타일까지 챙길 수 있는 세련된 코트 연출법을 알아보자.
왼쪽부터 래트 바이티, 랩, 오즈세컨, 핀블랙
왼쪽부터 래트 바이티, 랩, 오즈세컨, 핀블랙
왼쪽부터 브로큰맨션, SJSJ
왼쪽부터 브로큰맨션, SJSJ
#Classic Camel
코트는 오래 두고 입는 옷인 만큼 트렌드에 휩쓸리지 않고 어디에도 잘 어울리는 클래식한 아이템이 좋다. 그 중에서도 추운 겨울 옷깃을 멋스럽게 세울 수 있는 클래식 코트의 전형은 카멜 컬러가 아닐까. 잘 빠진 카멜 코트는 어떤 아이템과 매치해도 무난하지만, 컬러와 아이템의 균형을 잘 맞추지 못하면 특유의 모던한 분위기를 살리지 못하고 노숙한 이미지를 연출하기 쉽다. 차분한 이미지가 강한 카멜 코트는 그와 상반되는 과감한 컬러나 패턴 플레이가 돋보이는 셔츠, 스웨터로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하거나, 모노톤의 이너웨어로 담백하게 마무리하는 것도 좋다.
왼쪽부터 폴앤조 시스터, 오즈세컨
왼쪽부터 폴앤조 시스터, 오즈세컨
왼쪽부터 듀엘, SJSJ, 시스템
왼쪽부터 듀엘, SJSJ, 시스템
#Dynamic Check
밋밋하고 무게감이 느껴지는 코트에 재미를 더하고 싶다면 체크 패턴을 선택해 볼 것. 복고적인 이미지에 국한되어 있던 체크가 이번 시즌에는 다채로운 컬러 팔레트를 입고 유니크한 패턴으로 재탄생 했다. 체크는 자칫 촌스러워 보일 수 있기에 매치하는 아이템과의 궁합이 중요하다. 미니멀한 디자인이나 솔리드 컬러의 이너를 선택해 무난하게 연출해도 좋지만 스트라이프와 같은 또 다른 종류의 패턴으로 믹스 & 레이어드 해 과감한 스타일링에 도전해 보자.
왼쪽부터 겐조, 듀엘, 랩, 오즈세컨
왼쪽부터 겐조, 듀엘, 랩, 오즈세컨

왼쪽부터 라이, 시스템
왼쪽부터 라이, 시스템
#More Over
‘놈코어’, ‘매니시’가 트렌드 반열에 오르면서 남성복과 같은 무심한 실루엣의 아이템들이 매 시즌 심심찮게 출시되고 있다. 겨울철 대표 아이템인 코트도 예외는 아니다. 여유 있는 핏의 오버사이즈 코트는 체형의 결점을 감춰주는 장점이 있지만 부해 보일 수 있는 단점을 갖고 있어 도톰한 스웨트셔츠나 니트웨어 보다는 바디라인이 드러나는 슬림한 이너를 추천한다. 베이직한 슬랙스와 찰떡궁합으로 모던하고 미니멀한 느낌을 살려주며, 롱 원피스나 스커트와는 여성스러운 분위기 연출에 효과적이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7.73하락 68.1714:29 01/18
  • 코스닥 : 949.32하락 15.1214:29 01/18
  • 원달러 : 1104.30상승 4.914:29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4:29 01/18
  • 금 : 55.39하락 0.3114:29 01/18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