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미닌하게, 캐주얼하게…2016 F/W 패딩 스타일링 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얼어붙은 날씨와 칼 같은 바람에 체감 기온이 더욱 낮아지고 있는 요즘, 따뜻함과 스타일을 동시에 잡아줄 보온 아이템으로 패딩이 어떨까. 캐주얼부터 페미닌 룩까지 다양하게 연출이 가능한 패딩 스타일링 방법을 소개한다.

◆편안한 캐주얼 스타일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폴앤조, 에스제이에스제이, 브로큰맨션, 칼린, 스코노, 래트 바이티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폴앤조, 에스제이에스제이, 브로큰맨션, 칼린, 스코노, 래트 바이티
한 겨울 필수 아이템인 다운 점퍼는 다른 아우터와 달리 원단 속에 충전재를 포함하고 있어 보온력이 상당히 우수할 뿐만 아니라 길이와 실루엣에 따라 전혀 다른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무릎 아래로 떨어지는 롱한 길이감의 스타일이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오버사이즈인 넉넉한 사이즈의 패딩이 인기를 끌고 있다.

니트에 팬츠만으로도 캐주얼한 패션을 쉽게 완성할 수 있는 다운 점퍼는 경량 패딩과 네오프렌 소재를 사용한 운동화와 매치하면 겨울철 한파에도 끄떡 없으며 보온성은 물론 신고 벗는 것이 편리하다. 여기에 털모자와 컬러감 있는 미니백으로 포인트를 주면 편안하지만 스타일리시한 패딩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페미닌 룩 스타일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제라르다렐, 헤지스 레이디스, 오즈세컨, 랩, 스코노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제라르다렐, 헤지스 레이디스, 오즈세컨, 랩, 스코노
패딩은 부해 보이는 이미지 때문에 몸매에 민감한 여성들에게는 선호하는 스타일은 아니다. 하지만 기존에 이미지를 버리고 여성스러운 디자인의 제품들이 연이어 출시 되고 있다. 허리선을 잡아주는 패딩은 일자로 떨어지는 패딩보다 한층 슬림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얇은 이너를 입어도 단단히 바람을 막아주고 스타일까지 살릴 수 있는 강점이 있으며 원피스와 매치하면 로맨틱한 룩이 완성된다. 여기에 패딩 소재의 스코노 슬립온과 체인백을 매치하면 보온성과 멋까지 겸비한 윈터룩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긴급기자회견 갖는 이언주 전 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