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교통사고 잇따라… '눈길 운전' 일가족 등 5명 숨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6일 오후 7시50분쯤 경북 안동시 이천동 두유교 위에서 안동소방서 119구조대원들이 눈길에 미끄러진 1톤 포터 트럭에서 운전자 최모(59·봉화)씨를 구조하고 있다. 최씨는 구조돼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다. /사진=뉴시스
26일 오후 7시50분쯤 경북 안동시 이천동 두유교 위에서 안동소방서 119구조대원들이 눈길에 미끄러진 1톤 포터 트럭에서 운전자 최모(59·봉화)씨를 구조하고 있다. 최씨는 구조돼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다. /사진=뉴시스

지난 26일 경북 안동 곳곳에서 눈이 내려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오후 10시47분쯤 안동시 길안면 천지리 명덕교 근처에서 영천으로 향하던 렉스턴 승용차가 눈길에 미끄러지면서 10여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박모씨(41)와 함께 타고 있던 부인(41)과 아들(12) 등 일가족 3명이 숨졌다.

경찰은 눈이 내려 길이 젖은 상태에서 운전 부주의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앞서 이날 오후 6시35분쯤 안동시 풍산읍 인근 중앙고속도로(서안동IC 방향)에서는 빙판길로 발생한 8중 추돌사고를 통제하던 고속도로 순찰대 직원 김모씨(22)가 1톤 포터 트럭에 부딪쳐 사망했다.

오후 7시50분쯤 안동시 이천동 두유교 위에서는 1톤 포터 트럭이 눈길에 미끄러지면서 운전자 최모씨(59)가 차에 끼여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