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줌뉴스] 왜 국정교과서에 분노하는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인은 바쁘다. 주변을 돌아볼 틈이 없다. 하지만 우리가 무심코 스쳐 지나가는 순간에도 한번쯤 우리를 돌아보게 하는(zoom) 무언가가 있다. ‘한줌뉴스’는 우리 주변에서 지나치기 쉬운 소소한 풍경을 담아(zoom) 독자에게 전달한다. <편집자주>



2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전교조와 국정화저지네트워크 회원들이  ‘밀실 편찬’ 논란 속 베일을 벗은 국정 역사교과서에 반대하는 집회를 하고 있다. /사진=허주열 기자
2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전교조와 국정화저지네트워크 회원들이 ‘밀실 편찬’ 논란 속 베일을 벗은 국정 역사교과서에 반대하는 집회를 하고 있다. /사진=허주열 기자

'밀실 집필' 논란 속 강행된 국정 역사교과서가 28일 베일을 벗었다.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사실에 입각한 균형 잡힌 교과서", "학계 권위자, 다양한 분야 전문가, 경험 많은 우수 교원이 열과 성을 다해 만든 교과서"라고 자평했다. 하지만 현장 교원과 학생, 시민들의 반응은 싸늘하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과 한국사교과서 국정화저지네트워크 회원들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편향된 시각의 '국정 역사교과서 폐지'를 촉구했다. 이 자리에는 고3 학생부터 백발의 할머니까지 세대를 가리지 않고 많은 이들이 참석해 같은 목소리를 냈다. 시대를 거스르려는 정부의 시도에 맞선 이들의 외침이 정부와 청와대의 귀에도 전해지길 바란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