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온과 스타일을 한번에, 패딩과 코트로 연출하는 겨울 아우터 스타일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하를 넘나드는 강력한 한파에 신경 쓸 시기가 찾아왔다. 따뜻한 겨울을 나기 위해 가장 먼저 할 일은 옷차림에 신경 쓰는 것이다. 그러나 자칫 보온에 치중하여 두꺼운 소재의 옷을 여러 겹으로 겹쳐 입다 보면 뚱뚱해 보일 수 있다. 보온과 스타일 두 가지 모두 충족 시킬 수 있는 겨울 아우터 스타일링을 소개한다.

◆따뜻한 퍼코트로 로맨틱 무드 더하기
옷, 부츠, 가방_롱샴 / 안경_질스튜어트 BY 시원아이웨어 / 시계_티쏘
옷, 부츠, 가방_롱샴 / 안경_질스튜어트 BY 시원아이웨어 / 시계_티쏘
보기만 해도 따뜻함이 그대로 전해지는 퍼코트는 겨울 매 시즌마다 사랑 받고 있는 머스트 해브 아이템이다. 특히 흰색 퍼 코트는 청순하고 우아한 여성미를 선사한다. 흰색 퍼 코트에 스커트를 매치에 페미닌한 무드와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할 수 있다. 롱부츠는 날씬한 느낌은 물론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주어 전체적으로 균형 잡힌 비율을 만들어 준다. 보온성 높은 퍼코트 안에 여러 개의 옷을 겹쳐 입으면 덩치가 커 보일 수 있으므로 여러 가지 옷을 레이어드 하는 것은 금물.

퍼코트에 터틀넥 니트 아이템 하나면 충분하다. 무언가 밋밋해 보이는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컬러감이 돋보이는 가방, 시계, 안경 등의 액세서리를 착용하면 더욱 멋스럽고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연출해보자.

◆추운 겨울 롱패딩으로 시크룩 완성하기
패딩_두노 / 니트, 장갑_바버 / 스커트, 신발, 목도리_롱샴 / 시계_미도
패딩_두노 / 니트, 장갑_바버 / 스커트, 신발, 목도리_롱샴 / 시계_미도
영하의 추위가 계속 될 것이라는 날씨예보를 볼 때면 자연스레 패딩에 먼저 손이 가게 된다. 강추위에 맞설 땐 역시 털모자가 달린 롱패딩이 정답이다. 롱패딩은 온몸을 감싸주면서 체온을 유지해 주어 매서운 칼바람을 막아주는바람막이 역할을 한다. 또한, 롱패딩 스타일링은 우아하면서도 엣지있는 캐주얼 시크룩을 완성시켜준다.

함께 매치한 소프트 컬러의 니트와 스커트는 상큼하면서도 발랄한 느낌을 주어 패딩의 둔한 이미지를 보완해준다. 겨울철 손상되기 쉬운 손과 목에도 겨울철 액세서리인 목도리와 장갑을 착용하여 피부를 보호하고 따뜻한 겨울나기에 만반의 준비를 갖추도록 하자.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3.79상승 1.5618:01 07/23
  • 금 : 71.43상승 2.76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