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 개통… 지하서 버스 타는 시대 열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민들이 4일 서울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에서 버스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시민들이 4일 서울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에서 버스를 이용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서울시가 송파구 주변 대중교통 이용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지난 3일 국내 최초로 지하에 터미널 개념의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를 개통했다.

2014년 6월 착공해 2년 6개월 만에 완공된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는 지하에서 버스의 회차가 가능한 터미널 개념의 버스↔지하철간 환승시설이다.

운영규모는 버스 31대가 주·정차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으며 총 연장 371m, 총 연면적 1만9797㎡로 축구장 2.7배 크기로 구축됐다.

특히 잠실역 2·8호선 게이트와 지하1층에서 수평으로 연결되어 있다.

서울시는 광역버스 17개 노선의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 이전으로 평일 평균 약 2만5000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준병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잠실광역복합환승센터를 효과적으로 운영해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성이 더욱 향상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