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집회, 1~7차 전국 750만명 참여… 평화집회에 외신도 '극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퇴진 촉구 7차 대규모 촛불 집회에서 시민들이 ‘박근혜 대통령 구속‘ 손피켓과 촛불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성봉 기자
지난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퇴진 촉구 7차 대규모 촛불 집회에서 시민들이 ‘박근혜 대통령 구속‘ 손피켓과 촛불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성봉 기자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이 통과된 후에도 80만명의 시민들이 광화문 촛불집회에 나섰다.

시민사회단체들이 연대한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퇴진행동)'은 지난 10일 열린 제7차 촛불집회에 저녁 8시30분 기준(최종집계)으로 서울 광화문광장 80만명, 지방 24만명 등 전국에서 104만명의 시민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날은 지난 9일 국회 본회의에서 대통령 탄핵안이 가결된 후 첫 주말 촛불집회였다. 탄핵안이 통과된데다 영하의 추운 날씨 속에 참여자 수가 전국 100만명을 넘어섰다.

박 대통령 탄핵안이 가결되기 전까지 6차례에 걸친 촛불집회에 참여한 시민 수는 연인원으로 서울 506만명, 전국 644만명이다. 탄핵안이 통과된 후인 10일 7차 촛불집회까지 합하면 서울 586만명, 전국적으로는 무려 748만명의 시민이 거리로 나와 촛불을 들고 대통령의 퇴진을 외쳤다.

또한 시민들은 집회 중 누군가의 돌발행동 기미만 보이면 "비폭력"을 외치며 너나 할 것 없이 평화집회를 유도했고 역대 최대 참가자 수를 갱신한 한달 내내 연행자 수가 '0명'이라는 경이로운 장면을 연출했다.

자신들을 막아선 경찰에게 핫팩 또는 음료수를 건네거나 집회 후 자발적으로 거리 청소에 나서는 대한민국 시민들의 모습에 외신들도 극찬을 쏟아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