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농산물품질관리원, 연말까지 '신·구곡 혼합·원산지' 특별단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남지원은 지난 9월26일부터 11월30일까지 실시한 ‘신구곡 혼합 및 원산지 위반 특별단속’을 오는 12월30일까지 연장·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연말을 맞아 2015년산 구곡을 2016년산 햅쌀에 혼합해 판매할 우려가 높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미곡처리장(RPC), 개인 임도정 공장, 양곡포장업체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 년산, 품종, 품목, 중량, 도정일자, 등급표시, 생산·가공·판매자의 정보 및 미곡의 혼합여부를 집중적으로 살필 계획이다.

적발될 경우 3년 이하 징역 또는 사용·처분한 양곡시가 5배이하 벌금의 엄한 처벌을 받는다. 한편 농산물품질관리원 전남지원은 지난 9월26일부터 이날 현재까지 신구곡 혼합 및 원산지 위반 특별 단속을 실시한 결과총 26건(양곡관리법위반26건)을 적발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7.55하락 28.3510:41 01/18
  • 코스닥 : 961.72하락 2.7210:41 01/18
  • 원달러 : 1103.60상승 4.210:4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41 01/18
  • 금 : 55.39하락 0.3110:41 01/18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