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국내 최초 홈 IoT 서비스 매장 '유플러스 스퀘어 홈'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유플러스가 14일 국내 최초 홈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 '유플러스 스퀘어 홈'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14일 국내 최초 홈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 '유플러스 스퀘어 홈'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인천 청라 신도시에 국내 최초 홈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 ‘유플러스 스퀘어 홈(U+ SQUARE home)’을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고객들에게 홈 IoT와 IPTV 등 홈서비스의 실제 사용 환경과 가장 유사한 이용 경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통신사 매장에서 휴대폰이 아닌 전문적인 홈서비스를 다루고 구매까지 이어지게 한다는 전략이다.

‘프리미엄 홈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을 콘셉트로 한 유플러스 스퀘어 홈은 홈 IoT와 유플러스tv 등 홈서비스 시연존을 거실과 주방 등으로 실제 가정집처럼 꾸몄다. 규모는 약 110㎡로 기존 직영대리점 평균보다 넓고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해 서비스의 이해를 돕는다.

매장은 서비스 별로 특화된 인테리어로 연출됐다. U+tv 시연존은 75인치 대형 UHD TV와 소파로 거실 분위기를 냈고, IoT 가스락과 열림감지센서, 플러그 등 홈 IoT 서비스는 주방으로 꾸며진 공간에 설치해 고객은 실제 사용 환경과 가장 유사한 공간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매장 곳곳에는 태블릿PC가 설치되어 있어 고객의 서비스 시연 및 이해를 돕는다.

LG유플러스는 주 방문객의 특성을 반영해 키즈존도 마련했다. 아이와 함께 내방한 고객이 안심하고 홈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매장 가운데에 안전매트, 동화책, 장난감이 구비된 키즈존을 구축했다. 키즈존에 설치된 TV에서는 U+tv 유튜브 채널 서비스의 902번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이 상시 재생된다. 가족형 4인 상담석, 카페형 2인석, 키즈석 등 가족 고객을 위한 편안한 상담공간도 마련됐다.

LG유플러스는 1호점 오픈을 시작으로 내년부터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직영점에 홈 전문 체험 매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송구영 홈마케팅부문 상무는 “최고의 홈 IoT 서비스가 어떻게 삶을 윤택하게 변화시키는지 일상과 가장 유사한 환경에서 체험할 수 있게 됐다”며 “차별화된 매장 컨셉을 끊임없이 발굴해 현장에서 고객 만족이 최대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8.71하락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