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쳇바퀴 같은 일정? 하고 싶었던 일이기에 재미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탄소년단 "쳇바퀴 같은 일정? 하고 싶었던 일이기에 재미있다"
패션매거진 <싱글즈>가 올해 정규앨범 'Wings' 로 1위 행진을 보여준 <방탄소년단>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방탄소년단의 랩몬스터, 슈가, 제이홉, 지민, 정국 다섯 멤버는 가죽 재킷부터 겨울에 잘 어울리는 코트, 남친룩을 완성하는 터틀넥 니트까지 저마다 각기 다른 스타일링을 소화했다. 그리고 멤버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특별한 콘셉트의 화보에 주인공으로 등장해 나머지 네 멤버를 이끌며 함께 특별한 화보를 촬영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노래 작업, 연습, 활동, 공연으로 쳇바퀴처럼 반복되는 일정이 지루하지 않냐는 질문에
“하고 싶었던 일, 너무나도 좋아하는 일이기에 무척 재미있게 생각하고 있다”고 대답했다.

그리고 아이돌과 뮤지션 사이의 정체성에 대한 고민에 대해 슈가는 “좋은 음악은 어떤 식으로든 인정받기 마련이다. 아이돌과 뮤지션이라는 경계 없이 우리는 그저 음악을 하는 사람이고, 좋은 노래를 많이 만드는 것에 대해 고민한다”고 말햇다.
방탄소년단 "쳇바퀴 같은 일정? 하고 싶었던 일이기에 재미있다"
한편 다섯 멤버는 숙소 생활에 대해 불편하다고 생각했던 적이 없다고 말했다. 오히려 따로 살게 되면 얼마나 불편할까를 걱정한다고. 그래도 가끔은 혼자 있는 시간이 필요하지 않냐는 질문에 랩몬스터는 “헤드폰을 쓰고 게임에 열중한 뷔가 소리를 지를 때면 진지하게 독립을 생각한다”고 웃으며 대답했다.

방탄소년단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매거진 <싱글즈> 1월호와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즐거운 온라인 놀이터 <싱글즈>모바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미지제공=싱글즈>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