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주택 내진설계 의무화… 교육시설 등 내진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화건설
/사진=한화건설

앞으로 신축주택의 내진설계가 의무화된다. 최근 경주 대지진을 계기로 국내 건축물의 안전성이 도마 위에 오르면서 정부가 대대적인 내진보강을 실시한다.

16일 정부는 내진설계 의무화 대상을 2층 또는 200㎡ 이상 건축물로 확대했다. 특히 내진율이 낮은 유치원과 초·중·고교의 경우 연간 2500억원 이상을 투자해 2034년까지 내진보강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성호 국민안전처 차관은 지난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사전브리핑을 통해 "지진 관측 이래 최대 규모인 9·12 경주 지진을 계기로 보다 근원적인 지진방재종합대책 마련이 요구됐다"고 밝혔다.

세부적인 내용을 보면 병원이나 학교, 아동시설, 노인시설 등은 면적에 상관없이 내진설계를 의무화했다. 현재 내진수준이 33% 정도인 민간건축물의 경우 내진보강 활성화를 위해 세금 감면과 건폐율·용적률 완화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내진설계 공통기준이 마련된다. 정부는 시설별로 서로 다른 설계기준을 통일할 방침이다. 한편 그동안 조사가 미흡했던 활성단층에 대한 체계적인 조사도 실시된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4.69상승 22.2411:46 05/27
  • 코스닥 : 874.71상승 3.2811:46 05/27
  • 원달러 : 1255.70하락 11.311:46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1:46 05/27
  • 금 : 1847.60상승 1.311:46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