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슈퍼마리오 런', 출시국가서 '돌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된 닌텐도의 모바일게임 '슈퍼마리오 런' /사진=유튜브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된 닌텐도의 모바일게임 '슈퍼마리오 런' /사진=유튜브

닌텐도의 비디오게임 슈퍼마리오를 모바일게임으로 재탄생시킨 ‘슈퍼마리오 런’이 출시되자마자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16일 슈퍼마리오 런이 출시 첫날 미국, 영국, 일본 등 62개국에서 애플 애플리케이션 다운로드 순위 1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특히 미국의 애플 앱스토어에서는 출시 1시간만에 다운로드 순위, 매출 순위 1위를 기록했고 유럽권 국가에서도 매출 1~2위에 오르는 등의 성적을 올리고 있다.

슈퍼마리오 런은 슈퍼마리오가 공주를 구하러 떠나는 여정을 24개 레벨로 만든 모바일게임이다. 한쪽 방향으로 달리고 스크린을 터치해 장애물을 넘거나 버섯을 먹고 커지는 등의 기본 게임을 모바일환경에 맞게 세로방향으로 구현했다. 레벨3까지는 무료로, 전체 게임을 이용하려면 9.99달러(약 1만1000원)를 내야한다.

이 게임은 미국, 영국, 호주 등 151개국 애플 앱스토어에 우선 출시됐으며 한국어 버전과 안드로이드 버전은 내년에 출시될 예정이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