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소비자물가지수 개편… 피망 빠지고 파프리카 추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프리카/사진=뉴시스
파프리카/사진=뉴시스

소비자물가지수가 개편됐다. 이달 말부터 소비자물가지수를 산정할 때 도시락, 현미, 파프리카, 보청기, 휴대폰 수리비 등이 조사대상 품목에 18개 추가된다. 반면 종이사전과 잡지, 꽁치, 케첩, 피망 등 10개 품목은 빠진다.

16일 통계청은 사회·경제 변화를 반영해 2015년 기준 소비자물가지수 개편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수 개편으로 기준지수 100이 되는 해는 기존 2010년에서 2015년으로 변경된다. 통계청은 오는 30일 개편된 물가지수를 기준으로 한 소비자물가동향을 발표한다.

기존 조사 항목인 지역, 품목, 가중치, 조사 방법 등도 전면 바꿨다. 조사 지역은 세종시, 경기 용인시를 추가하는 등 조정을 거쳐 총 37개시에서 38개 시·도로 늘었고 조사 품목은 481개에서 460개로 21개 줄었다. 다만 조사 규격은 954개에서 999개로 늘었다.

소비가 늘어나는 현미, 낙지, 블루베리, 파프리카 등이 추가됐고 1인 가구 증가세를 반영해 도시락도 추가됐다. 반면 소비가 줄어드는 종이사전, 잡지는 제외됐고 예방접종비는 무상 접종이 확대되면서 빠졌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