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동 아파트 화재, 전열기 켜놓고 외출한 새 이불에 불 붙어… 800만원 재산피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창동 아파트 화재.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창동 아파트 화재.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창동 아파트 화재가 발생했다. 지난 22일 오후 7시37분 서울 도봉구 창동의 15층짜리 아파트 3층에서 불이 났다.

창동 아파트 화재는 18분만에 진화됐지만 A씨(35·여)의 집 침대와 책장 등이 불에 타 소방서추산 8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창동 아파트 화재로 당시 아파트에 있던 주민 2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창동 아파트 화재 원인에 대해 A씨가 전열기를 켜고 외출한 사이 침대, 이불 등으로 불이 옯겨 붙어 번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