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청약 열기 가장 뜨거웠던 곳은 부산… 평균 경쟁률 102.3대 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청약경쟁률 및 청약자수 비교. (단위: %, 명)/자료=리얼투데이
올해 청약경쟁률 및 청약자수 비교. (단위: %, 명)/자료=리얼투데이
올해 청약 열기가 가장 뜨거웠던 지역은 부산인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부동산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최근 금융결제원 자료 분석 결과 올해(1월~12월20일) 전국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일반 공급 28만7358가구 모집에 408만9673명이 몰리며 14.23대 1(임대 포함)을 기록했다.

분양시장 훈풍이 거셌던 지난해(10.91대 1)보다 높고 2009년 조사 이래 최고치다.

시도별로는 부산이 102.3대 1의 경쟁률을 보이며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세종(50.8대 1), 제주가 36.77대 1, 대구 36.89대 1, 서울이 23.11대 1, 광주 20.34대 1를 보이며 뒤를 이었다.

올해 전국에서 가장 인기가 있었던 523.56대 1을 기록한 부산 ‘명륜자이’였다. 다음으로 마린시티자이(450.42대1), 울산 힐스테이트 수암2단지(426.33대 1), 대연자이(330.12대 1), 시청 스마트W(329.42대 1), 등으로 상위 5개 단지중 4개가 부산으로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1.39하락 4.7412:36 08/06
  • 코스닥 : 1059.20하락 0.3412:36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2:36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2:36 08/06
  • 금 : 68.80하락 2.5712:36 08/06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