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걱턱교정, 양악수술로 무조건 넣고 줄이면 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걱턱교정, 양악수술로 무조건 넣고 줄이면 될까?
누구나 웃는 얼굴은 예쁘다. 하지만 심미적으로 더욱 예뻐 보이려면 앞니가 조금 드러나면서 뒤쪽으로 갈수록 점점 작게 보이는 치아 라인을 형성해야 한다.

이를 ‘스마일라인’이라고 하는데 균형 잡힌 비율의 얼굴일수록 이 스마일라인 기준에 잘 부합한다고 한다. 실제 턱이 크거나 길고 앞으로 나온 주걱턱인 사람은 위아래 턱에 변형이 있어 치아가 드러나는 모양이 아름다운 미소의 기준과 멀다.

뿐만 아니라 턱이 앞으로 나오면서 입매를 결정하는 근육의 모양마저 변하게 해 입꼬리가 아래로 처져 이른바 ‘썩소’처럼 보여 주걱턱 환자들의 고민을 키운다. 이때, 많은 주걱턱 환자들이 떠올리는 것이 바로 양악수술이다.

그렇다면 양악수술로 턱뼈를 줄여주면 예쁜 미소를 찾을 수 있을까?

흔히 말하는 주걱턱은 3급 부정교합(아래어금니가 위어금니보다 앞으로 나와 있고 위아래 치아가 가지런하지 않거나 제대로 맞물리지 않은 상태)으로 양악수술 후 턱뼈와 연조직, 근육을 교정하면 얼굴의 비율이 개선돼 웃지 않고 가만히 있어도 앞, 옆 얼굴 모두 매력적으로 변한다.

다만 무조건적으로 양악수술을 진행하기에 앞서 주걱턱의 정도와 상태에 따라 치아교정과 아래턱 수술, 양악수술 중 적합한 치료법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턱의 모양은 정상적이나 치아만 반대로 맞물렸다면 치아교정을, 아래턱만 나왔다면 아래턱수술을, 아래턱과 위턱 모두 문제라면 양악수술이 필요한데 즉, 주걱턱이라고 해서 무조건 길이를 줄이고 턱을 넣어주는 수술을 받아야 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주걱턱 원인에 따라 필요한 수술과 치료를 적용해야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위턱은 정상이지만 아래턱만 나와 있다면 아래턱 수술로도 충분히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아래턱이 앞으로 나오면서 위턱은 성장이 안 되거나 꺼져 있는 형태가 되기 때문에 양악수술을 진행하는 사례가 많다.

환자 개개인의 상태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턱의 변형으로 인해 주걱턱과 안면비대칭이 나타났다면 양악수술로 턱의 위치와 모양을 바로 잡음으로써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다.

주걱턱이나 안면비대칭은 기본적으로 턱 뼈의 위치와 형태가 변형돼 나타나는 증상인 만큼 변형을 바로 잡으면 이러한 증상들이 사라지기에 한 번의 양악수술로 좋아질 수 있다.

이때, 주걱턱만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아래턱을 집어 넣고 상악의 꺼진 부분을 회전시켜 꺼내주는 계획이 필요하나, 안면비대칭을 함께 개선하기 위해서는 좌우로 틀어진 턱을 회전시켜야한다. 때문에 필요에 따라 턱을 입체적으로 회전시키는 수술 계획에 따라 양악수술을 집도할 수 있는 의사를 우선으로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

<제공=치과/구강악안면외과 김기정 원장, 정리=강인귀 기자>
 

  • 0%
  • 0%
  • 코스피 : 3271.85상승 6.8912:26 06/18
  • 코스닥 : 1013.24상승 9.5212:26 06/18
  • 원달러 : 1131.50상승 1.112:26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2:26 06/18
  • 금 : 72.35하락 0.4312:26 06/18
  • [머니S포토] 노형욱 "광주 건물붕괴 사고 송구스럽게 생각"
  • [머니S포토] 청년 창업가들과 만난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투신 시민구한 환일고3 '재난현장 의로운 시민' 시장 표창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 [머니S포토] 노형욱 "광주 건물붕괴 사고 송구스럽게 생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