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양산 가금류 AI 확인… 10만6000마리 살처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DB
/사진=뉴시스DB
경남도는 지난 24일 신고된 양산시 상북면 산란계 농장의 조류인플루엔자(AI) 검사 결과 'H5형 AI'로 확인돼 해당 농장과 인근 산란계 10만여 마리를 긴급 살처분한다고 25일 밝혔다.

경남도와 양산시는 AI 의심신고 후 발생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이동을 통제하고 축산시설과 인근 도로에 일제 소독을 실시했다.

특히 10㎞ 방역대 안 198개 가금류 농가에서 사육 중인 132만여 마리에 대한 이동을 제한하고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양산시는 인근 농장으로의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발생농장에서 500m 내 사육 중인 10만6000여 마리의 닭을 살처분하기로 하고 50여명의 방역인력을 투입한다.

또 경계 지역 내 이동통제 초소와 거점소독시설을 확대하고 3㎞ 내 가금사육농가의 살처분 범위를 설정하기 위해 경남도가축방역협의회도 열 방침이다.

고병원성 AI 확진 여부는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결정하는데 결과는 오는 28일께 나올 전망이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