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마이클 사망, 원인은 ‘심부전’…심장 질환의 종착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지 마이클이 영국 현지 시간으로 25일 53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그의 사망원인은 조지 마이클의 매니저인 마이클 립먼과의 인터뷰를 통해 심부전(Heart Failure)인 것으로 보도됐다.
▲조지마이클 인스타그램 캡처
▲조지마이클 인스타그램 캡처
심부전은 심장마비나 기타 심장판막 질환, 고혈압, 관상동맥 질환 등 심장에 영향을 미치는 병으로 인해 심장이 손상을 받았을 때 마지막 단계에서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증상으로 ‘심장 질환의 종착역’으로 불린다. 심장이 제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하면서 증상으로 호흡 곤란, 주로 종아리 등 하지의 부종, 심한 피로감, 기침 등이 나타날 수 있다.

통상 심부전은 응급실을 통한 입원과 반복적인 입원 및 퇴원 등으로 환자 개인뿐만 아니라 사회경제적으로 커다란 경제적 부담을 발생시키며 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을 저하시킨다. 또한 심부전은 일부 암보다 사망률이 높고 돌연사의 원인이 될 수 있다.

그러나 심장 질환 있는 경우 전문의와의 상담 통해 질환을 잘 관리하고 심부전으로 진단 받은 경우 적절히 관리하면 사망률과 재입원율을 낮출 수 있어 환자의 관심과 주의가 필요하다.

한편 조지 마이클은 지난 1983년 앤드류 리즐리와 남성 듀오 왬!(Wham!)으로 데뷔해 '라스트 크리스마스'(Last Christmas), '케어리스 위스퍼'(Careless Whisper) 등을 히트시키며 큰 인기를 모았다. 그리고 1987년부터는 솔로로 나서 '페이스'(Faith), '몽키'(Monkey) 등의 빌보드 1위곡을 다수 탄생시켰으며 현재까지 전 세계 음반 판매고 약 1억 장을 기록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