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청, 시너 1.5ℓ 뿌리고 방화 위협한 50대 체포… 시장 면담 요구한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성시청. /사진=뉴시스
안성시청. /사진=뉴시스

경기 안성시청에서 한 남성이 시장과의 면담을 요구하며 경찰과 대치하다 결국 붙잡혔다. 경기 안성경찰서는 오늘(30일) 공용건조물 방화예비 혐의로 A씨(51)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후 1시55분쯤 안성시청 시장 접견실에 시너를 가지고 들어와 문을 잠근 뒤 바닥에 시너 약 1.5ℓ를 뿌리고 라이터를 든 채 시장과의 면담을 요구하며 방화 위협을 한 혐의다.

당시 접견실에는 A씨 외 공무원 및 민원인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대는 신고를 받고 출동, 현장 대응에 나섰다. A씨는 경찰의 설득 끝에 오후 3시50분쯤 대치를 마쳤고, 이후 시장과의 면담을 마친 뒤 경찰에 연행됐다.

A씨는 경기 안성시 대덕면에서 포장마차를 운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가 시에서 포장마차를 철거할 예정이라는 소리를 듣고, 시장을 만나기 위해 이 같은 행동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뒤, A씨를 입건할 방침이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