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집회 여파' 보신각 타종행사, 역대 최다 인파 몰릴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사진=뉴스1DB
새해를 맞아 울리는 보신각 타종행사에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올해는 10차 촛불집회에 참여한 대형 인파가 타종행사가 열리는 보신각 주변으로 몰릴 것으로 보여 큰 혼잡이 예상된다. 

촛불집회 주최 측에 따르면 이번 집회에는 오후 7시 현재 약 60만명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집회 참가자들은 청와대 방면과 삼청동 총리 공관 방면, 헌법재판소 방면과 명동 방면 등으로 행진을 진행 한 후 보신각으로 모여 '제야의 종' 타종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타종 행사에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길원옥 할머니와 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 전명선 운영위원장 등 시민 대표 11명이 참석한다.

서울시는 촛불집회와 타종행사 등으로 인해 평소보다 2시간 대중교통 운행시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