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AI 감염 확진… 접촉자 혈액검사 후 예방조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경기도 포천시에서 폐사한 채 발견된 고양이 2마리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에 걸린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25~26일 조류인플루엔자 의심 신고가 접수된 집고양이 1마리와 길고양이 1마리에 대해 정밀검사를 진행한 결과 H5N6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포유류에서 AI 감염사례가 발생한 것은 지난해 개에서 AI 항체가 발견된 후 두번째다.

관계 당국은 사체에 대한 정밀조사를 실시하고 고양이와 접촉한 사람들도 혈액검사를 실시했다. 당국은 일단 고양이가 사람에게 AI를 옮길 가능성은 낮다고 판단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고양이가 AI에 감염되는 사례는 종종 있지만 H5형 AI에 감염된 고양이가 사람에게 바이러스를 옮긴 사례는 세계적으로 한 건도 없었다"고 말했다.

다만 예방 차원에서 고양이 주인 등 10명에게 타미플루 투약 등 인체감염 예방조치가 내려졌다.

한편 최근 미국에서는 한 수의사가 고양이로부터 AI에 감염됐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이 수의사는 가벼운 증상을 앓고 나서 회복됐지만 고양이로부터 전염됐을 가능성이 있어 정밀검사가 진행 중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3.52하락 29.1313:50 07/30
  • 코스닥 : 1032.10하락 12.0313:50 07/30
  • 원달러 : 1148.10상승 1.613:50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3:50 07/30
  • 금 : 73.68상승 0.8613:50 07/30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송영길 "김경수·오거돈 공석 송구…메가시티 중단없다"
  • [머니S포토] 교육부·방역전문가 자문회의, 인사 나누는 '유은혜'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