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마감] 삼성전자 '어닝서프라이즈'로 외인 유입… 원/달러 1193원 마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달러화. /사진=머니S
달러화. /사진=머니S
원/달러 환율은 어닝서프라이즈를 발표한 삼성전자와 반도체업종의 강세로 외국인투자자가 유입되면서 전날 하락분을 소폭 만회하며 상승(원화 가치 하락) 마감했다.

6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 대비 6.7원 오른 1193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2원 하락 출발해 장중 하락폭을 넓혔고 1180원 선 중반에서 마감했다.

밤사이 강달러 압력이 추가로 약화됐으나 전날 장중 달러화 약세를 선제적으로 반영해 추가 하락이 발생하지는 않았다. 또한 아시아 중심으로 달러화가 강세를 보인 데다가 이날 삼성전자가 어닝서프라이즈를 발표하면서 외국인투자자가 대거 유입돼 원화 가치가 상승했다.

한편 이날 코스피지수는 외국인과 개인의 순매수세에도 불구하고 2049.12로 상승 마감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92.87상승 12.4909:36 08/05
  • 코스닥 : 1057.10상승 9.1709:36 08/05
  • 원달러 : 1145.00상승 1.409:36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09:36 08/05
  • 금 : 71.37하락 0.5109:36 08/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