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 1000일, 광주지역 진상규명·책임자 처벌 목소리 잇따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퇴진 광주시민운동본부는 9일 오후 2시 광주 금남로 5·18민주광장에서 세월호 참사 1000일 기자회견을 열고 진상 규명과 함께 책임자 처벌을 촉구하고 있다.
박근혜퇴진 광주시민운동본부는 9일 오후 2시 광주 금남로 5·18민주광장에서 세월호 참사 1000일 기자회견을 열고 진상 규명과 함께 책임자 처벌을 촉구하고 있다.
세월호 참사 1000일을 맞은 9일 광주지역에서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잇따랐다.

박근혜퇴진 광주시민운동본부는 이날 오후 2시 광주 금남로 5·18민주광장에서 세월호 참사 1000일 기자회견을 열고 진상 규명과 함께 책임자 처벌을 촉구했다.

광주시민상주모임도 오후 6시30분부터 5·18민주광장→ 조대정문→ 푸른길→ 푸른길 공원까지 4.4㎞구간을 행진하며 세월호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국민의당 광주시당 지방의원 30여명도 같은 날 시의회 3층 브리핑룸에서 세월호 1000일 추모 성명을 발표했다.

국민의당 광주지역 지방의원들은 “세월호 참사에 대한 정부가 지속적인 음해와 증거인멸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유가족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연인원 1000만명이 참가한 박근혜 정권 퇴진운동에 가장 큰 명분중 하나가 세월호 참사에 대한 문제해결을 위한 것”이라면서 “최소한의 정의로 세월호를 기억하는 유가족과 국민들의 요구를 즉각 수용해 진심어린 사과와 책임자 처벌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윤장현 광주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1층 시민숲 내 세월호 합동분향소에서 세월호 참사 1000일을 맞아 희생자들을 추모하며 간부공무원들과 함께 헌화·분향을 실시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46.36하락 49.7509:59 03/09
  • 코스닥 : 878.54하락 26.2309:59 03/09
  • 원달러 : 1140.80상승 7.609:59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09:59 03/09
  • 금 : 68.32상승 1.9509:59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