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차 청문회] 정동춘, 국조특위 차원 사임권고에 “감사하다” 황당 답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동춘 K스포츠재단 이사장이 자신의 이사장직 사임을 촉구한 국회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결의에 대해 “감사하다”는 황당 답변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김성태 국조 특위위원장은 9일 밤 9시 재개된 제7차 청문회에서 정동춘 이사장을 향해 “사실상 국민들에게 용서를 구할 마지막 기회다”라며 “최순실씨에 의해 K스포츠재단 이사장이 된 것이 맞는가”라고 물었다.

이에 정 이사장은 “(최씨가) 추천은 했지만 청와대서 검증을 했다”고 답했다.

정동춘 K스포츠재단 이사장이 9일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7차 청문회에서 증인으로 참석했다. /사진=뉴시스
정동춘 K스포츠재단 이사장이 9일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7차 청문회에서 증인으로 참석했다. /사진=뉴시스

이어 김 위원장이 “본인은 능력을 겸비한 사람이니 당당하다는 입장인가”라고 되묻자 정 이사장은 “그렇습니다”고 당당하게 말했다. 

결국 김 위원장은 “일말의 양심이라도 있다면 사죄하는 마음으로 진솔한 증언을 해야 하는데 반성의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며 “정 이사장의 선임과정, 재단운영, 청문회 답변 등을 감안할 때 이사장직에 계속 재임하는 게 적절하지 않아 위원회 차원에서 사임권고 결의안을 채택하겠다”고 밝혔다.  

결의안은 청문위원들의 만장일치 동의로 통과됐다.

이에 대해 김 위원장은 “증인에게 드리는 선물이다. 이 선물을 사죄하는 마음으로 받아 달라”라고 말했으나, 정 이사장은 “감사합니다”라는 엉뚱한 답변을 내놨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