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샥, MR-G 탄생 20주년 기념시계 'MRG-G1000HG' 공개..."국내 3개 한정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G-SHOCK(지샥)이 MR-G 탄생 20주년을 기념해 제 2탄으로 전 세계 300개, 국내 3개 한정 판매되는 'MRG-G1000HG'를 공개한다.


지샥에 따르면, MRG-G1000HG는 앞서 20주년 기념으로 판매된 MRG-G1000HT의 금장 버전으로 츠이키(Tsuiki) 기법의 장인인 비호 아사노 비호(Bihou Asano)씨가 베젤과 밴드 링크를 하나씩 직접 망치질해 완성했다. 츠이키 기법은 쿄토에서 시작된 일본 전통의 금속 공예 방식으로 망치질로 갑옷과 같은 단단한 금속 제품을 만드는데 사용된 전통 방식이다.


장인의 손을 거치며 MRG-G1000HG는 세련되면서도 독특한 아름다움을 가진 디자인을 가지게 됐으며 지샥의 최상위 라인업인 MR-G 제품인 만큼 카시오(CASIO)가 가진 최첨단 기술력이 집약돼 성능 또한 최고의 기능들로 완성됐다.


특히 GPS 하이브리드 웨이브 셉터(GPS Hybrid Wave Ceptor)를 통해 GPS위성 신호와 표준 지상파 라디오 신호를 상호 보완적으로 조합하여 전 세계 어디에서도 항상 정확한 시간을 알 수 있도록 했으며 케이스 전체를 티티늄으로 제작, 케이스 표면은 이온 플레이팅(Ion Plating)처리, DLC(Diamond-Like Coating) 코팅으로 순수 티타늄 보다 4~5배 강한 강도를 가지게 됐다.


시계의 용두 부분은 클래드 가드 구조(Clad Guard Structure)를 통해 용두와 케이스, 버튼 및 버튼 가드 부분을 일체형으로 제작해 간결하고 충격에 강하도록 설계했다. 이 외에도 태양열을 이용한 충전과 월드타임 기능 등 최고의 기능과 제작 기술을 총 동원했다.


기존에 판매된 MRG-G1000HT도 전 세계 300개 한정으로 제작돼 한국에는 3개 입고, 바로 완판됐다. MRG-G1000HG 역시 국내 3개 한정 판매된다. 판매처는 이태원 지샥 본점, 롯데 본점, 신세계 강남점이며, 지코스모(G-Cosmo) 홈페이지에서 제품 정보와 판매처 확인이 가능하다.


사진. 지샥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32하락 0.09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