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 패션, "깔깔이가 진화했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이더 경량패딩 제품./사진=아이더 제공
아이더 경량패딩 제품./사진=아이더 제공
#회사원 강정우(남/30)씨는 얼마 전 아웃도어매장에서 새로운 패딩 베스트를 장만했다. 아무래도 보온력이나 내구성을 고려했을 때 더 따뜻하고 오래 입을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 강씨는 "브랜드별로 슬림패딩 종류가 많아 고민스러웠는데 아웃도어 제품이 기능면에 있어서 더 괜찮을 것 같다고 판단했다"며 "디자인도 패셔너블하고 심플해 다양한 의류들과 매치하기에 좋을 것 같다"며 구매 이유를 설명했다.

미들레이어 재킷이라 일컫는 경량패딩이 올 겨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겨울철 군대에서 입는 ‘깔깔이’와 유사한 아이템이지만 패션업계에서 출시된 경량 슬림다운은 색상이나 디자인이 더욱 세련된 것이 특징. 직장에서는 물론 캐주얼 룩으로도 입을 수 있어 겨울철 데일리 패션 아이템으로 진화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처럼 슬림패딩 재킷이 올해 ‘대세’로 자리 잡은 이유는 해마다 이어지는 이상기온 탓에 겨울철 패션 연출법으로 레이어링 룩이 보편화된 점과 동시에 관리가 손쉽고 가성비를 따지는 실속파 소비자가 늘고 있는 점도 작용했고 볼 수 있다. 여기에 복고풍 열풍에 힘입어 오버사이즈 패션이 유행을 타기 시작한 것도 큰 몫을 차지했다.

이에 패션업계는 추울 때는 레이어드룩으로 따뜻한 날씨에는 단품으로 입어도 손색없는 미들레이어 제품으로 매출을 끌어올리고 있다. 예측하기 어려운 날씨에도 활용 범위가 넓은 슬림 패딩은 가격대가 다운재킷에 비해 저렴하고 실용적이라는 점에서 더욱 각광을 얻고 있다.

패션업계 관계자는 “최근 업계에서는 스웨터보다 얇은 부피에 가벼운 무게에도 보온력이 우수한 미들레이어 재킷 및 베스트가 인기를 얻고 있다”며 “지퍼형은 물론 니트 가디건을 연상케 하는 브이넥 스타일, 단추형 등 일상 패션과 연출하기 쉬운 디자인까지 속속 출시돼 TPO에 따라 격식있는 분위기와 캐주얼한 룩 등 모든 상황에서 활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아이더 패딩 베스트 4종./사진=아이더 제공
아이더 패딩 베스트 4종./사진=아이더 제공
패션업계는 저렴한 가격대를 앞세운 경량패딩을 잇따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가성비 소비'를 높이고 있다. 유니클로는 울트라라이트 다운재킷과 울트라라이트 다운파카를 모두 7만9900원에 선보이고 있다.

신성통상 탑텐(TOPTEN)의 ‘리얼구스’ 제품은 가격대비 성능을 중요시 하는 소비 트렌드를 겨냥해 탑텐은 10만원 이내 가격으로 휴대가 가능한 파우치형 '리얼구스' 다운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2015년에 선보인 '덕다운 점퍼'에 비해 매출 판매량이 50% 증가했다.

이랜드 리테일의 ‘E구스다운’ 경량패딩은 출시 50일만에 23만장이 판매, 총 누적매출이 100억원을 달성해 화제를 모았다. 일반 다운점퍼 동기 매출 대비 230% 높은 수치로 일매출은 7억원을 돌파했을 정도.

아웃도어 브랜드의 경우 해마다 경량다운 판매율이 높은 점을 반영해 아웃도어 활동은 물론 도심에서 패셔너블하게 입을 수 있도록 스타일이 강화된 제품들을 잇따라 선보였다. 또한 등산복의 필수 조건으로 ‘레이어링’을 강조해온 업계는 가볍고 얇은 두께에도 저마다 차별화된 기술력을 앞세워 보온성과 내구성을 높이는 등 제품력 강화에도 주력하고 있다.

아이더는 올해 슬림패딩 재킷의 제품력을 강화해 물량은 3배 늘리고 긴 기장, 패딩재킷, 베스트 등 스타일 수도 2배 이상 강화했다. 시즌 주력 슬림패딩인 '테이텀 경량패딩'은 가벼운 무게에 환경 친화적인 ‘퀀볼(Quan-Ball)’ 충전재로 보온력을 강화했으며 무채색에 심플한 디자인으로 아웃도어 및 스포츠, 직장인 비즈니스룩에도 손쉽게 매치 가능하다. 올해 슬림베스트 종류 전 제품은 60% 이상의 판매 수치를 기록했을 정도로 소비자들의 반응은 긍정적이다.

노스페이스 'VX 에어 재킷'은 인체 복사열로 원적외선 형태로 반사하는 'VX HEAT' 기능이 추가돼 보온력이 높다. 밀레도 기존 경량패딩 물량을 올해는 50% 이상 늘렸다.

코오롱스포츠는 경량 패딩 ‘키퍼’ 시리즈를 재킷과 함께 중기장, 긴기장, 패딩재킷, 베스트까지 5가지 스타일로 선보이며 라인업 강화에 나서고 있다. 네파 스파이더 재킷은 애슬레저 트렌드를 반영해 팔과 허리를 날씬하게 잡아주는 슬림핏 및 부위에 따른 최적화된 소재를 사용했다.

아이더 우진호 상품기획팀장은 “단품으로는 물론 다양한 아우터와 레이어링하기 좋은 ‘미들레이어’, ‘슬림패딩’은 깔끔한 색상과 디자인이 세련된 제품들이 많아 소비자 구매 폭이 넓어졌다”며 “평소 즐겨 입는 스타일이나 코디법을 고려해 본인에게 꼭 맞는 패딩 베스트나 재킷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